붉은행성: 화성 지형에 관한 6가지 특징

화성 지형에 관한 6가지 특징

“붉은 행성”이라고 불리는 화성은 독특하고 다양한 지형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화성의 표면은 우뚝 솟은 화산과 거대한 협곡에서부터 충돌구와 고대 강바닥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특징을 보여줍니다. 이 매혹적인 행성인 화성 지형에 대해 한번 알아보겠습니다.

1. 화산

화성은 인상적인 화산들의 집합체를 자랑하며, 올림푸스 몬스는 태양계에서 가장 큰 화산으로 두드러집니다. 이 방패 화산은 지름이 약 370마일(600km)이고 높이가 약 13.6마일(22km)에 달해 에베레스트 산 높이의 거의 3배가 됩니다. 다른 유명한 화성 화산으로는 아스라이우스 몬스, 파보니스 몬스, 그리고 타르시스 몬스로 알려진 아르시아 몬스가 있습니다. 이 화산들은 마그마가 오랜 기간에 걸쳐 천천히 표면으로 분출되면서 형성되었으며, 넓은 방패 모양을 만들었습니다.

2. 매리너 계곡

마리너리스 계곡은 종종 “화성의 그랜드 캐니언”이라고 불리는 화성의 거대한 협곡 시스템입니다 길이 약 2,500마일(4,000km), 너비 120마일(200km), 깊이 6마일(10km)에 이르는 이 협곡은 태양계에서 가장 큰 협곡입니다. 매리너리스 계곡은 협곡, 골짜기, 절벽이 서로 연결되어 있는 복잡한 네트워크를 보여줍니다. 그것은 바람과 물에 의한 구조 활동과 침식의 결합을 통해 형성된 것으로 여겨집니다.

3. 충돌 크레이터

화성은 소행성이나 혜성이 표면과 충돌하여 형성된 수많은 충돌 크레이터의 상처를 가지고 있습니다. 충돌 크레이터는 행성의 지질학적 역사에 대한 귀중한 통찰력을 제공합니다. 주목할 만한 충돌 크레이터로는 태양계에서 가장 큰 충돌 분지 중 하나인 헬라스 플라니티아와 나사의 큐리오시티 탐사선이 착륙한 게일 크레이터가 있습니다. 게일 크레이터는 물과 관련된 복잡한 과거를 암시하는 층상 퇴적물 때문에 특히 관심이 많습니다.

4. 극지방 만년설

화성은 북극과 남극 모두에 위치한 뚜렷한 극지방 만년설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뚜껑들은 주로 얼린 이산화탄소(마른 얼음)가 섞인 물 얼음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북극 만년설로 알려진 북극 만년설은 불규칙한 능선과 해구가 있는 더 울퉁불퉁한 지형을 보여줍니다. 대조적으로, 남극 만년설로 알려진 남극 만년설은 더 부드러운 모습을 보여줍니다. 화성의 겨울 동안, 이 극지방의 만년설들은 이산화탄소가 대기권 밖으로 얼면서 팽창하고, 여름에는 얼음이 다시 대기권으로 승화되면서 수축합니다.

5. Tharsis Bulge

적도 근처에 위치한 화성의 타르시스 지역은 타르시스 벌지로 알려진 돌출부를 특징으로 합니다. 이 화산은 지름이 2,485마일(4,000km)이 넘는 거대한 화산 고원으로 화성의 평균 표면보다 약 6.2마일(10km) 높은 고도까지 솟아 있습니다. 이 거대한 화산 구조물은 앞서 언급한 올림푸스 몬스를 포함한 타르시스 몬스 화산의 본거지입니다. 타르시스 벌지는 화성 지각 아래의 뜨거운 맨틀 물질의 상승으로 인해 형성된 것으로 생각됩니다.

6. 고대 강바닥과 수로

화성은 고대 강바닥과 수로의 존재를 통해 표면에 과거 액체 상태의 물의 증거를 제공합니다. 이러한 특징들은 화성이 한때 물의 존재를 잠재적으로 지원하는 더 쾌적한 환경을 가지고 있었다는 것을 나타냅니다. 유명한 예로는 수백 킬로미터에 걸쳐 있는 해협 시스템인 마딤 밸리와 더 큰 계곡 마리너리스 시스템의 일부인 마리너 밸리가 있습니다.